걷는다

권태희


걷는다 이 길을
너의 손을 잡고 걷던
이 공간을
걷는다 이 길을
너의 눈을 보며 웃던
그 시간을

공허했던 내 맘속에
멈춰있던 내 모습을
아이처럼 움직여준
너에게 감사해
어둠보다 더 짙었던
빛이라곤 볼 수 없던
나를 웃게 해준 너와

걷는다
너의 두 발 위에 나의 맘을 얹히고
우린 하나가 되어
걷는다
너의 두 손 위에 나의 손을 올리고
서로를 기대주며

그렇게 우리는 하나가 되
그렇게 우리는 사랑을 해

마주친다 우연히
이 길을 걷고 있는
네 모습을
안는다 뒤에서
나를 따뜻하게 해준
네 어깨를

울고 있던 네 모습에
꽃 향기가 새어 나와
나비처럼 날아올라
조금씩 다가가
울고 있는 내 모습이
따스함에 이끌리듯
나를 웃게 해준 너와

걷는다
너의 두 발 위에 나의 맘을 얹히고
우린 하나가 되어
걷는다
너의 두 손 위에 나의 손을 올리고
서로를 기대주며

걷는다
너의 두 발 위에 나의 맘을 얹히고
우린 하나가 되어
웃는다
나를 위해 항상 미소를 지어주는
너에게

그렇게 우리는 하나가 되
그렇게 우리는 사랑을 해

걷는다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J N Joy 20 걷는다  
초콜릿 노트 걷는다  
장기하와 얼굴들 마냥 걷는다  
윤딴딴 겨울을 걷는다  
어반 자카파 거꾸로 걷는다  
강산에 천천히 걷는다  
어반자카파 거꾸로 걷는다  
모던 쥬스 이별을 걷는다  
돌담길을 걷는다  
엄효섭 마저 걷는다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