싸구려 커피

장기하와 얼굴들
앨범 : 싸구려 커피
소속사 : 붕가붕가레코드
작사 : 장기하
작곡 : 장기하
등록자 : oO듀것쓰Oo


싸구려 커피를 마신다~

미지근해 적 잖히 속이 쓰려온다

눅눅한 비닐장판에~ 발바닥이

쩍 달라 붙었다 떨어진다

이제는 아무렇지 않어

바퀴벌레 한마리쯤 슥~ 지나가도

무거운 내일 아침엔~

다만 그저 약간에 기침이 멈출 생각을 않는다

축축한 이불을 갠다

삐걱대는 문을열고 밖에 나가본다.

아직 덜갠 하늘이 너무 가까워 숨 쉬기가

쉽지를 않다

수만번 본 것만 같다

어지러워 쓰러질정도로~ 익숙 하기만 하다

남은 것도 없이 텅빈 나를 잠근다~

싸구려 커피를 마신다~

미지근해 적잖히 속이 쓰려온다

눅눅한 비닐장판에~ 발바닥이

쩍 하고 달라 붙었다가 떨어진다

---------------------------------------

뭐 한 몇년간 새숫대야 에

고여 있는 물 마냥 그냥 완전히 썩어가지고

이거는 뭐 감각이 없어

비가내리면 처마 밑에서 쭈그리고 앉아서

멍하니 그냥 가만히 보다보며는

이거는 뭔가 아니다 싶어

비가 그쳐도 희끄무레죽죽 한

저게 하늘이라고 머리위를 뒤덮고 있는건지

저건 뭔가 하늘이라고 하기에는 뭔가 너무 낮게

머리카락에 거의 닿게 조그만 뛰어도 정수리를

꿍~ 하고 찢을꺼같은데

벽장속 제습제는 벌써 꽉차 있으나 마나

모기 때려잡다 번진 피가 묻은 거울을 볼때마다

어우 약간 놀라

제 멋대로 구부러진 칫솔 같다 이빨을 닦다 보며는

잇몸에 피가 나게 닦아도 당췌 치석은 빠져

나올 줄을 몰라

언제 땃는지도 모르는 미지근한 콜라가 담긴

캔을 입에 가져가 한모금 아뿔싸 담배 꽁초가

이제는 장판이 난지 내가 장판인지도 몰라

해가 뜨기도 전에 지는 이런 상황은 뭔가

-----------------------------------------

싸구려 커피를 마신다~

미지근해 적잖히 속이 쓰려온다

눅눅한 비닐 장판에~ 발바닥이 쩍 달라 붙었다 떨어진다

이제는 아무렇지 않어~

바퀴벌레 한머리쯤 슥~ 지나가도

무거운 매일 아침엔 다만 그저 약간에

기침이 멈출 생각을 않는다

축축한 이불을 갠다  삐걱되는 문을열고

밖에 나가본다

아직 덜 갠 하늘이 너무 가까워 숨쉬기가

쉽질 않다

수만번 본것만 같다

어지러워 쓰러질 정도로 익숙하기만 하다

남은것도 없이 텅빈 나를 잠근다~

싸구려 커피를 마신다~

미지근해 적잖히 속이 쓰려온다.

눅눅한 비닐 장판에 발바닥이 쩍 하고

달라붙었다가 떨어진다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장기하 싸구려 커피  
장기하와 얼굴들 싸구려 커피  
두리 싱어즈 싸구려 커피  
? 장기하와 얼굴들-풍문으로 들었소  
블루파프리카 향기 (Feat. 이종민(장기하와 얼굴들))  
장기하와 얼굴들 장기하와 얼굴들 - 별일 없이 산다  
장기하와 얼굴들 그렇고 그런 사이  
장기하와 얼굴들 별일 없이 산다  
장기하와 얼굴들 나를 받아주오  
장기하와 얼굴들 달이 차오른다 가자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