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의천사

지노
등록자 : 어시장


고향을 떠나오던 날 그 날이 언제였던가
어머니 손을 잡으며~ 눈물을 글썽이던 날
세월은 살같이 흘러 내 모습 변해 왔지만
그래도 꿈이 많아서~하늘을 우러러 본다
거리에 어둠~이 물들어 오면
눈 앞에 깜박이는 너의 모습
언젠가 내게 봄날이 오면 내 사랑 찾아가리
아무리 외로워져도 눈물을 흘리지 말자
쓸쓸히 웃어 보지만~내 곁엔 아무도 없네

거리에 어둠~이 물들어 오면
눈 앞에 깜박이는 너의 모습
언젠가 내게 봄날이 오면 내 사랑 찾아가리
아무리 외로워져도 눈물을 흘리지 말자
쓸쓸히 웃어 보지만~내 곁엔 아무도 없네
쓸쓸히 웃어 보지만~내 곁엔 아무도 없네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지노 도시의천사  
윤수일 도시의천사  
윤수일 도시의천사  
시노 도시의천사  
@도시의천사 윤수일(-2)  
지노 장미의 눈물  
지노 가인  
지노 내 안의 눈물  
지노 지애  
지노 겨울아이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