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화수목금토일

이홍렬


그냥 길을 걷다 그저 난 우연히 너를 보게 됐어
오래전 네가 맘에 안든다고 널 버리고 떠나간 건 나였지
얼마나 큰 견적을 뽑았갈래 네 모습이 이렇게도 변했어
난 예쁜 여자에겐 약한가봐 다시 널 만나 볼까

월요일엔 원래 보고 싶고 화요일엔 화나도록 보고 싶고
수요일엔 수척해져 네 이름 불러보고 목요일엔 목이 타게 보고 싶고
금요일엔 금방 잊고 또 생각하고 토요일엔 토라져서 네 이름 불러 보네

안돼 그런 모습 나의 약한 모습 보여 줄순 없지
시간을 오래 끌게 뭐가 있어 네가 지금 내 눈 앞에 있는데
헤이 호호예 혹시 나를 싫어하진 않을까
아무튼 너는 지금 예뻐졌어 다시 널 만나 볼까

월요일엔 원래 보고 싶고 화요일엔 화나도록 보고 싶고
수요일엔 수척해져 네 이름 불러보고 목요일엔 목이 타게 보고 싶고
금요일엔 금방 잊고 또 생각하고 토요일엔 토라져서 네 이름 불러 보네

하지만 일요일 다가서는 너보다 멋진 남자를 넌 기다렸던거야

오우오우오우 워 예이 예이 예이 예이 예 바라보며 애태울 땐 천사같이 보였지만
오우오우오우 워 예이 예이 예이 예이 예 그런 너의 모습 보니 나의 꿈 깨져 가네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이홍렬 영희네 담벼락에 누가 써 놓은 이야기 (기존 가사의 맞춤법 틀린 것 모두 수정!)  
이홍렬 물레방아 도는 내력  
이홍렬 한다면 한다  
이홍렬 영희네 담벼락에 누가 써놓은 이야기  
이홍렬 영희네 담벼락에 누가 써 놓은 이야기  
이홍렬 어머니  
이홍렬 다시 한번 해봐요  
이홍렬 영희네 담벼락에 누가 써놓은 이야기  
이홍렬 악어사냥  
이홍렬 영희네 담벼릭에 누가 써놓은 이야기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