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스키 언더락

강철수
앨범 : 강철수 LOVE


위스키 언더락 - 강철수
그 날은 생일이었어 지나고 보니
나이를 먹는다는 건 나쁜 것만은 아니야
세월의 멋은 흉내낼 수 없잖아
멋있게 늙는 게 더욱 더 어려워
비오는 날 그 날 저녁 카페에 있었다
겨울 초입의 스웨터
창가의 검은 도둑 고양이
감당 못하는 서늘한 밤의 고독
그렇게 세월은 가고 있었다
아름다운 것도 즐겁다는 것도
모두 다 욕심일 뿐
다만 혼자서 살아가는게
두려워서 하는 얘기
얼음에 채워진 꿈들이
서서히 녹아가고 있네
혀끝을 감도는 Whisky on the rock
허리를 굽히면서
술잔을 건네던 아가씨
흐트러진 옷 사이로
골이 파인 젖가슴에
눈이 쫓았다 가벼운 신음소리
그렇게 세월은 가고 있었다
아름다운 것도 즐겁다는 것도
모두 다 욕심일뿐
다만 혼자서 살아가는게
두려워서 하는 얘기
얼음의 채워진 꿈들이
서서히 녹아가고 있네
혀끝을 감도는 Whisky on the rock
아름다운 것도 즐겁다는 것도
모두 다 욕심일뿐
다만 혼자서 살아가는게
두려워서 하는 얘기
얼음의 채워진 꿈들이
서서히 녹아가고 있네
혀끝을 감도는 Whisky on the rock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헬로비너스 위스키  
강철수 이룰수 없는 사랑  
강철수 귀거래사  
강철수 이룰 수 없는 사랑  
강철수 연인  
강철수 사랑아  
강철수 사랑하는 이에게  
강철수 흔적  
강철수 어둠 그 별빛  
강철수 부르지마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