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봄

1253(일이오삼)


향긋한 꽃 냄새 가득한 오후
햇살이 따스히 비추고 있어
조용하게 희미하게 들리는
너의 조그만 목소리가
내 안에 가득히 울려 퍼지네

동화 속 이야기에 나올듯한 풍경아래
너와 내가 함께 마주앉았던 그 곳
설렘으로 가득 찬 내 머릿속 가득한
너와의 추억들이 너무 생생해

거리에 수 많은 사람들의 모습
행복한 모습들이 가득해 지고
떠나는 너의 뒷모습 바라보며 한참
한참 동안 멍하니 거리에 남겨진 슬픔

동화 속 이야기에 나올듯한 풍경아래
너와 내가 함께 마주 앉았던 그 곳
설렘으로 가득 찬 내 머릿속 가득한
너와의 추억들이 너무 생생해

향긋한 꽃 냄새 가득한 오후
햇살이 따스히 비추고 있어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1253(일이오삼)/1253(일이오삼) 그, 봄  
1253(일이오삼) 내 마음은 내 것이 아냐 (feat. Bass 이건일)  
1253(일이오삼) 내 마음은 내 것이 아냐 (Feat. Bass 이건일)*  
1253 설레요  
1253 좋아송  
1253  
1253 거미가 줄을 타고 (feat. Bass 이건일)  
다니엘 블랙 그 날, 그 봄  
마야 1995... 그 봄  
한경일 스무살 그 봄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