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련이 진들

류의남


목련꽃이
한낱 목련꽃이 진다해도
무에 그리
그리 슬프랴
피었다가
피었다 지는 것이
어디 목련꽃뿐이랴

우리네 오월에는
목련꽃보다 더 하얗고
순결한 영혼 영혼들이
꽃잎처럼 아프게 떨어진 것을

목련꽃이
한낱 목련꽃이 진다해도
무에 그리
그리 슬프랴
피었다가
피었다 지는 것이
어디 목련꽃뿐이랴

우리네 오월에는
목련꽃보다 더 하얗고
순결한 영혼 영혼들이
꽃잎처럼 아프게 떨어진 것을
꽃잎처럼 아프게 떨어진 것을
꽃잎처럼 아프게 떨어진 것을
꽃잎처럼
꽃잎처럼
떨어진 것을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김현성 목련이 진들(박용주詩)  
박강수, 박창근 목련  
박강수/박창근 목련  
남인수 꼬집힌 풋사랑  
남인수 꼬집힌 풋사랑  
김현정 사랑하고 싶다  
이율구 내 길 위에 목련이 피었어  
양희은 하얀 목련  
하윤주 하얀목련  
양희은 하얀 목련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