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의 달

김건모
앨범 : 10집


오늘 밤 바라본 저 달이 너무 처량해
너도 나처럼 외로운 텅 빈 가슴 안고 사는구나
텅 빈 방안에 누어 이 생각 저런 생각에
기나긴 한숨 담배연기
또 하루가 지나고
하나 되는 게 없고
사랑도 떠나 가 버리고
술잔에 비친 저 하늘에 달과
한잔 주거니 받거니 이 밤이 가는구나
오늘 밤 바라본 저 달이 너무 처량해
너도 나처럼 외로운 텅 빈 가슴 안고 사는구나
- 간 주 중 -
가끔 비가 내리면 구름에 니 모습이 가려
어두운 거리 더 쓸쓸해 지네
텅 빈 이 거리 오늘도 혼자서 걸어가네
오늘 밤 바라본 저 달이 너무 처량해
너도 나처럼 외로운 텅 빈 가슴 안고 사는구나
오늘 밤 바라본 저 달이 너무 처량해
너도 나처럼 외로운 텅 빈 가슴 안고 사는구나
슬픈 추억 안고 사는구나
텅 빈 가슴 안고....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장철웅 서울의 달  
로이킴 서울의 달  
정태춘 서울의 달  
장철웅 서울의 달  
정태춘, 박은옥 서울의 달  
문보라 서울의 달  
나라 서울의 달  
정태춘 & 박은옥 서울의 달  
문보라 서울의 달  
정태춘 서울의 달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