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만의 위안

김선민
등록자 : Lr우




김선민 - 하루만의 위안

잊어버려야만 한다
진정 잊어버려야만 한다
오고 가는 먼 길가에서

인사없이 헤어진 지금은 누구던가
그 사람으로 잊어버려야만 한다

온 생명은 모두 흘러가는데 있고
흘러가는 한줄기 속에
나는 또 하나 작은 비둘기 가슴을
비벼대며 밀려 가야만 한다



잊어버려야만 한다
진정 잊어버려야만 한다
오고 가는 먼 길가에서

인사없이 헤어진 지금은 누구던가
그 사람으로 잊어버려야만 한다

눈을 감으면
나와 가까운 어느 자리에
싸리꽃이 마구 핀
잔디밭이 있어 잔디밭에 누워
마지막 하늘을 바라보는 내 그 날이 온다

그 날이 있어 나는 살고
그 날을 위하여 바쳐온
마지막 내 소리를 생각한다

그 날이 있어 나는 살고
그 날을 위하여 바쳐온
마지막 내 소리를 생각한다

마지막 내 소리를 생각한다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마로니에 하루만의 위안  
마로니에 하루만의 위안  
마로니에(권인하/신윤미) 하루만의 위안  
경대승 하루만의 위안  
김선민 하루만의 위안 (조병화 詩)  
박효신 위안  
박효신 위안  
하루 위안  
테이 위안  
테이(Tei) 위안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