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년

박상민
등록자 : 팬이~


어떤 이름은 세상을 빛나게 하고
또 어떤 이름은 세상을 슬프게도 하네
우리가 살았던 시간은 되돌릴 수 없듯이
세월은 그렇게 내 나이를 더해간다네

한때 밤잠을 설치며 한 사람을 사랑도 하고
삼백예순하고도 다섯날을 그 사람만 생각했지
한데 오늘에서야 이런나도 중년이 되고보니
세월의 무심함에 갑자기 웃음이 나오더라

훠이 훨훨훨 날아가자 날아가보자
누구라는 책임으로 살기에는
내자신이 너무나도 안타까워
훠이 훨훨훨 떠나보자 떠나가보자
우리 젊은 날의 꿈들이 있는 그 시절 그곳으로

한때 밤잠을 설치며 한 사람을 사랑도 하고
삼백예순하고도 다섯날을 그 사람만 생각했지
한데 오늘에서야 이런나도 중년이 되고보니
세월의 무심함에 갑자기 웃음이 나오더라

훠이 훨훨훨 날아가자 날아가보자
누구라는 책임으로 살기에는
내자신이 너무나도 안타까워
훠이 훨훨훨 떠나보자 떠나가보자
우리 젊은 날의 꿈들이 있는 그 시절 그곳으로

훠이 훨훨훨 날아가자 날아가보자
누구라는 책임으로 살기에는
내자신이 너무나도 안타까워
훠이 훨훨훨 떠나보자 떠나가보자
우리 젊은 날의 꿈들이 있는 그 시절 그곳으로

꿈도 많았던 지난 날 그 시절로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박상민 중년  
박상민 중년  
한영빈 중년  
민희 중년  
박상민p 중년  
럭키님청곡//박영민 중년  
박진석 중년  
Q여우비Q님>>박상민 중년  
박현 중년  
조규찬 중년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