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病)

카이(Kai)
등록자 : ol반(토가)

아직 너의 이름 부르지 못해
자꾸 눈물이 아려와
시간이 해결해 줄 거라고 하지만
이별 그 안에선 괜찮아 나오면
다시 눈물이 메여와
내 안에 깊이 자리잡은 너였기에

나를 만나서 행복할 거라고
더 아픔은 없을 거라고
지키지 못한 거짓말이 내 눈물이 되고 있어

나는 생일초에 투정부리며
늘 하나만 꼽던 너
올해도 준비한 케익에는 초 하나
시들 꽃다발은 뭐냐고 속으론
꽃이 너무 예쁘다고
이젠 그 정도는 해줄 수 있는데

나를 만나서 행복할 거라고
더 아픔은 없을 거라고
지키지 못한 거짓말이 내 눈물이 되고 있어
너의 아픔의 반은 내꺼라고
슬픔의 반도 내꺼라고
가슴에 남은 거짓말이 내 눈물이 되고 있어
♪~~~~~~~~~~~~~~
사랑을 주기에는 인색했던
받는데에만 익숙했던
내겐 이별이 견디기 힘든 이유일텐데
언젠가 기억속에서 떠날 너의 흔적들을
내 안에 병으로 가질게

너의 아픔의 반은 내꺼라고
슬픔의 반도 내꺼라고
가슴에 남은 거짓말이 내 눈물이 되고 있어
하루 또 하루가 지나가면
니 기억에서 지워질까
그리워하는 가슴은
나 하나면은 충분하니까..  ご,.~ ㆀ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배진숙 병 (病)  
Kai 병(病)  
이태원 병(病)  
카이 병(病)  
카이(Kai) 병 (病)  
카이(Kai)/카이(Kai) 기도  
박향림 사랑 주고 병(病) 샀소  
카이(KAI) 몹쓸 거짓말  
카이(kai) 아직도 그대가 그리워서  
카이(Kai) 이별이 먼저 와 있다 (Piano By 정재일)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