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인

선수현


우리는 타인이였고

지금도 타인이지만

짧았던 한 순간에

짖궂은 만남도 있었지.

우연히 시작되었던

그날의 작은 인연이

내야윈 가슴속에

너무나 큰 상처로 남아

그렇게도 빨리 끝날 인연이라면

맺지 못 할 사랑이였다면

첨부터 우린 서로 만나지도

않았어야 좋았을 것을

심술궂은 그 인연 하필 우릴 찾아와

왜 이다지 가슴 아프게 하나

그렇게도 수 많은 사람들 중에서

하필이면 당신과 나였나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영턱스클럽 타인  
강철 타인  
선수현 타인  
조용필 타인  
김성태 타인  
전철 타인  
영턱스클럽 타인  
임양랑 타인  
윤수일 타인  
임주리 타인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