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는 거야



<가는 거야>

언제가 될지 알 수 없지만 차가운 이 땅을 뜨고 말거야
위로인 척 내민 위선의 손길에 기르던 토끼는 얼어 죽었어
이제와서 서로 주고 받을 것도 없으니

내 머릿속은 끈적한 습기로 새로운 태양이 너무 그리워
저승이든 남태평양이든 얼어 죽기 전에 떠나야 겠어
이제와서 서로 주고 받을 것도 없으니

* 잘 알고 있어 달라질 건 없을 거야 하지만 여기 웅크린 채 있긴 싫어
너는 알잖니 난 숨죽인 채 있을 순 없어 이제라도 가는 거야
언제가 될지 알 수 없지만 차가운 이 땅을 뜨고 말거야
위로인 척 내민 위선의 손길에 기르던 토끼는 얼어 죽었어

이제와서 서로 주고 받을 것도 없으니
이제와서 서로 주고 받을 것도 없으니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레드 플러스 다른길을 가는 거야  
2월9일 가는 날  
2월 9일 가는 날  
I am  
되는 대로  
푸른 길  
저문 세상  
Slow Song  
절망적으로 변화가 금지된  
아세트 알테히드 뇌에 침투하다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