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겨울 편지 (Feat. 주혜)

별빛풍경님>>램즈

조금 날씨가 풀려서
입고 있던 외투를 벗어 버렸어
아직 좀 쌀쌀하지만 나도 모르게
움츠려 있던 내 모습이 보기 싫어

넌 어떻게 지내니
유난히도 추워하던 그 해 겨울
넌 어떨까 나 없이도 잘 지내고 있을까
걱정이 돼 괜히 나도모르게 생각이 나

그때 난 어렸고
너를 참 몰랐고
항상 곁에 서 있는 게
사랑인 줄 알았어

다 잊은 줄 알았고
시간이 이렇게 지나도
내 마음구석엔 온통
너로 가득해

어떡하니 너를 잊을 수 없는데
어떡하니 너를 지울 수 없는데

날 바래다 주던
그 밤 가로등 불빛 그 자리
우리 처음 입맞추던 그날의 공기를
난 기억해 아직
눈앞에 있는 것 같아

그때 난 어렸고
너를 참 몰랐고
항상 곁에 서 있는 게
사랑인 줄 알았어

다 잊은 줄 알았고
시간이 이렇게 지나도
내 마음구석엔 온통 너로 가득해
어떡하니 너를 잊을 수 없는데

시간이 흐르고 흘러 내 모습도 이제
내가 낯설어질 만큼 달라져 버렸는데

아직 난 멀었고
널 잊지 못하였고
그렇게 사는게
익숙해져 버렸고

시간이 흐르고 흘러
널 다시 마주한대도
내가 널 아프지 않게 볼 수 있을까

어떡하니 너를 잊을 수 없는데
어떡하니 너를 지울 수 없는데




가사 수정 / 삭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2004~2016 ☊ Gasazip.com All rights reserved.   / E-mail : [email protected]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