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이라고

채수빈

어두운 길 끝에 홀로이 빛나던
그대라는 이름을 한 별
다가서도 될까 마주봐도 될까
한참을 망설이기만 했죠
내 주위는 온통 그림자뿐인데
어느 샌가 하나 둘 사라져
상처는 아물고 장마가 멈추고
거울 속 내가 웃고 있었죠
나조차도 몰랐던 내 마음을
알게 해준 그 사람
멀어지는 뒷모습을 이제는
그냥 보내지 않을래
사랑이라고 말해볼게요
용기 내어 겨우 맞잡은 두 손을
사랑이라고 해도 되나요
전해지는 지금 이 순간 순간을
두려움에 감추기만 했었던
수많은 이야기들
흐려지는 뒷모습을 이제는
그냥 보내지 않을래
사랑이라고 말해볼게요
같은 곳으로 향해가는 두 눈을
사랑이라고 해도 되나요
전해지는 지금 이 숨결 숨결을
별을 따라 올라가 별이 될래요
그대와 함께 온 세상의 눈물을
모두 지울게
사랑이라고 말해볼게요
사랑이라고 말해볼게요
가슴이 터질 듯 뛰던 입맞춤을
사랑이라고 해도 되나요
전해지는 지금 이 순간
떨려오는 우리 숨결을
사랑이라고 할게요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채수빈 너에게 가는 길  
채수빈 사랑이라고 (Inst.)  
M.O.K 사랑이라고  
최윤아 사랑이라고  
Man Of K(M.O.K) 사랑이라고  
감성소년 사랑이라고  
감성소년 1집 사랑이라고  
[방송용] 감성소년 사랑이라고  
Man Of K 사랑이라고  
채수빈 박일순 이젠 사랑할수 있어요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