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향바다

굴렁쇠 아이들


고향바다

<이원수 시, 백창우 곡>

봄이 오면 바다는
찰랑찰랑 차알랑
모래밭엔 게들이
살금살금 나오고
우리 동무 뱃전에
나란히 앉아
물결에 한들한들
노래 불렀지

내 고향 바다
내 고향 바다
자려고 눈 감아도
화안히 뵈네
은고기는 비늘처럼
반짝이는
내 고향 바다
내 고향 바다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굴렁쇠 아이들 굴렁쇠  
김수연 굴렁쇠  
박인희 고향바다  
황은미/문채지 고향바다  
굴렁쇠 아이들 겁쟁이  
굴렁쇠 아이들 예쁘지 않은 꽃은 없다  
굴렁쇠 아이들 해야 해야 잠꾸러기 해야  
굴렁쇠 아이들 술래잡기 노래  
굴렁쇠 아이들 겨울 물오리  
굴렁쇠 아이들 햇볕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