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재원 (a.k.a 적재)

다시


다시 또 한번
이렇게 끝났어
잘 지내라는 인사로
다신 마주치는 일 없는 사이로
담담하게 하루를 보내다
문득 울컥하는 마음에
아무 생각 없이 길을 나섰어
네게 말하고 싶었어
가끔 궁금해 하던
널 향한 내 눈빛은
마음만은 진실했다고
아마 아직은
사랑 할 때가 아닌가봐
그렇게 한번 더
내 맘을 속여도 봤어
다시 또 한번
이렇게 끝났어
잘 지내라는 인사로
다시 서로에게 의미 없던 그때로
네게 말하고 싶었어
손 닿는 곳 어디든
널 보고 널 느끼던
기억들은 그대로라고
아마 아직은
사랑 할 때가 아닌가봐
아직 어린가봐
매번 이렇게 상처만 남아
누굴 만나도
내 맘 속 어딘지 모르게
나를 숨기려 했었어
참 바보같이
이렇게 아직도
내 맘을 달래고 있어
이렇게 다시 또
내 맘을 달래도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정재원(a.k.a 적재)/정재원(a.k.a 적재) 멀리  
정재원 (a.k.a 적재) The Door  
정재원(a.k.a 적재) 나란놈  
정재원 (a.k.a 적재) 요즘 하루  
정재원(a.k.a 적재) 한마디 (feat. 조원선)  
정재원 (a.k.a 적재) 사랑한대  
정재원 (a.k.a 적재) 달라  
정재원 (a.k.a 적재) 한마디 (Feat. 조원선)  
정재원(a.k.a 적재) 사랑한대  
정재원(a.k.a 적재) View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