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기억상실

거미 (Gummy)

떠난다고 그래서 떠나라고 말했어
사랑하다 한번쯤 하는 말이라서
올 거라고 다 안다고
거울에 비친 나를 달래고 벌써 손가락 열 개를 다 접고
애써 하루를 또 세어도 보이지 않아
아직도 내 사랑 하나 못 찾고 더듬거리는 손으로
네 사진을 찾다가 자꾸 멀어버리는 내 눈은
한참 눈물 쏟아내고 내 맘은 지독한 멍이 생기고 oh
잊으라고 그래서 oh 안된다고 말했어
살아가다 한번쯤 만날 것 같아서
나 운다고 아프다고 어느새 지친 소릴 내보고
네가 걸어오던 길에서 멈춰서 안아주던 곳에서
난 눈물을 닦아봐도 보이지 않아
아직도 내 사랑 하나 못 찾고 더듬거리는 손으로
네 사진을 찾다가 자꾸 멀어버리는
내 눈은 한참 눈물 쏟아내고
내 맘은 지독한 멍이 생기고 oh
사랑에 부딪혀 네가 깊게 새긴 네가
소리없이 남긴 너란 상처들로 덮힌 나를 불쌍하다 느끼면 미안하다 느끼면 다시 날 사랑할까
화장을 하고 지우고 옷을 꺼내고 입어도
아무리 해도 하나도 기억할 수 없나 봐
사랑한다는 말도 들었던 웃는 내 모습을 찾고
돌아올 널 위해 내가 같아야만 하는데
조금도 기억이 기억이 나지를 않아




가사 수정 / 삭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2004~2019 ☊ Gasazip.com All rights reserved.   / 퍼니즈 쇼핑 / E-mail : [email protected]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