찬찬찬

금잔디


차디찬 그라스에 빨-간 립스틱
음악에 묻혀 굳어버린 밤 깊은 카페의 여인
가녀린 어깨위로 슬픔이 연기처럼 피어 오를때
사랑을 느끼면서 다가선- 나를 향해
웃음을 던지면서 술잔을 부딪히며 찬찬찬
그러나 마음줄 수 없다는 그 말
사랑을 할 수 없다는 그 말
쓸쓸히 창밖을 보니 주루룩 주루룩
주루룩 주루룩 밤새워 내리는- 빗물

노-란 스탠드에 빨-간 립스틱
그 누굴 찾아 여기 왔나 밤깊은 카페의 여인
가녀린 어깨위로 슬픔이 연기처럼 피어 오를때
사랑을 느끼면서 다가선- 나를 향해
웃음을 던지면서 술잔을 부딪히며 찬찬찬
그러나 마음줄 수 없다는 그 말
사랑을 할 수 없다는 그 말
쓸쓸히 창밖을 보니 주루룩 주루룩
주루룩 주루룩 밤 새워 내리는- 빗물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피아노 i 옛날의 금잔디  
박지만 옛날의 금잔디  
편승엽 찬찬찬  
편승엽 찬찬찬  
편승엽 찬찬찬  
편승엽 찬찬찬  
편승엽 찬찬찬  
조아애 찬찬찬  
김연숙 찬찬찬  
아찌 찬찬찬  
신웅 찬찬찬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