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전

leeSA(리싸)


평소와 똑같은 무료한 새벽
갑자기 찾아온 새까만 어둠
별의별 위험한 상상 때문에
몇 초간 흐르는 무서운 정적

깜깜한 방안을 헤집고
찾아낸 로맨틱 양초 두개
몇일 째 켜지않던
가스불 빌려 간신히 희미하게

점점 밝아지는
주황빚 불에 내 맘도 녹아 들고
나름 괜찮은 분위기 속에서
너를 기다려본다.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leeSA(리싸)/leeSA(리싸) Love Will Find A Way (유나의 왈츠)  
리싸(leeSA) 혹시라도 들릴까봐  
leeSA (리싸) Steal Away  
leeSA (리싸) 혹시라도 들릴까봐  
리싸(leeSA)? 그래도 될까요*?  
리싸(leeSA) 자전거 소년  
leeSA(리싸) 내가 먼저  
leeSA(리싸) 사람들은  
leeSA(리싸) 꽃잎  
leeSA (리싸) 내가 먼저  
leeSA(리싸) 오늘도 어제처럼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