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 향

정태춘


물결 위를 흘러가는 저 바람처럼
사라질 듯 석어버릴 듯
지나온 그 시절

첫 새벽 찬 이슬에 발을 적시며
말 없이 지나치던 수많은 길을
돌아보며 늙어가는 내 인생 한은 없어라

구름 가네, 달이 가네
이 발길 돌아 가네

이 곳으로 저 곳으로 흘러 온 한 평생
바람같이 구름같이
가벼이 떠돌다

깊은 밤 별빛 아래 고향을 본 후
외로움에 재촉하는 가쁜 발길로
돌아가는 길목마다 낯설은 얼굴마다

꿈을 보네, 사랑을 보네
(1975년..)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정태춘 귀 향  
도 미 귀 향  
도 미 귀 향  
성수진&오병길  
@촛불 정태춘(-2)  
반주 사랑하는이에게(정태춘)  
캐스커  
캐스커(Casker)  
이동원, 박인수  
캐스커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