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심

정밀아


낮은 산길을 그대와 함께 걸었지
들꽃을 따다 한 손에 담고서
아주 큰 나무 아래를 지날 땐
눈을 맞추고 손을 다시 꼭
작은 돌멩이 그마저 좋아 보였어
들국화 산딸기 패랭이꽃도
낮은 폭포와 나이가 많은 소나무
어쩌면 이리 어여쁜 걸까
예쁘다 했어 그 말도 모자라
더 고운 말을 생각하다가
그냥 한참을 바라보았네
무슨 말들이 필요하겠어
그대 두 눈에 하늘을 보네
그대 마음에 하늘을 보네
그대 두 손에 흙 내음 있고
그대 두 발은 길을 만드네
보랏빛 하늘 금성이 빛나고
우리의 하루 이렇게 저물고
소박한 상을 사이에 두고
내일의 안녕을 기도하는 밤
내일의 안녕을 기도하는 밤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정밀아  
다시 정밀아  
정밀아/정밀아 그리움도 병  
전영록 애심  
전영록 애심  
전영록 애심  
박상민 애심  
이은지 애심  
유상록 애심  
코요테 애심  
코요태 애심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