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대지기

오기택



1.물새들이 울부짖는 고독한 섬안에서
갈매기를 벗을 삼는 외로운 내 신세여라
찾아올 사람 없고 보고 싶은 님도 없는데
깜박이는 등대불만이 내 마음을 울려줄 때면
등대지기 이십년이 한없이 서글퍼라.

2.파도가 넘나드는 고독한 섬안에서
등대만을 벗을 삼고 내 마음 달래어 보네
이별하던 부모형제 그리워서 그리워져서
고향 하늘 바라다보며 지난 시절 더듬어보니
등대지기 이십년이 한없이 서글퍼라.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은희 등대지기  
은 희 등대지기  
이경섭 등대지기  
.. 등대지기  
이선희 등대지기  
오기택 등대지기  
오기택 등대지기  
4막5장 등대지기  
나영이 등대지기  
백승태 등대지기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