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동백아가씨” ─━◁현규♀Music▷━─ ºº

☎º━▶ 장사익

헤일수 없이 수 많은 밤을
내 가슴 도려내는 아픔에 겨워
얼마나 울었던가 동백 아~가씨
그리움에 지쳐서 울다 지쳐서
꽃 잎은 빨갛게~ 멍이 들었소

동백 꽃 잎에 새겨진 사연
말 못할 그 사연을 가슴에 안고
오늘도 기다리는 동백 아가씨
가신님은 그 언제 그 어느날에
그리운 동백 꽃 찾아 오려나




가사 수정 / 삭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2004~2016 ☊ Gasazip.com All rights reserved.   / E-mail : [email protected]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