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서로의 눈물이 되어

효린

슬픈 눈으로 날 바라보지 마요
아픈 그대 마음 다 보이잖아
이럴 거면 날 그냥 떠나지 그랬어
눈물만 주면 나는 어떡해요
추억 속 어디쯤 한참을
서성일까 봐
지워낼수록 그리움으로
남을까 봐
그래서 난 보낼 수 없죠
그대와 나 우리 서로
눈물이 됐지만
시간을 건너서 눈이 부신 그날에
서로를 꼭 안고 한낱 꿈같았던
그 시절 그때로 기억해요
내 맘 작은 창가 슬픈 그리움은
꿈속에서도 그댈 물들이죠
시작도 없었으니
끝도 없는 거라고
나 홀로 이별이란
두 글자를 꺼내도
가슴이 아니라고 하죠
그대와 나 우리 서로
눈물이 됐지만
시간을 건너서 눈이 부신 그날에
서로를 꼭 안고 한낱 꿈같았던
그 시절 그때로 기억해요
나의 눈물 닦아줄
나의 맘 안아줄
단 하나뿐인 사람
열두 달이 지나고
다시 온 계절처럼
그대도 오겠죠 내게
워 우 워
그대와 나 우리 서로
눈물이 됐지만
시간을 건너서 눈이 부신 그날에
서로를 꼭 안고 한낱 꿈같았던
그 시절 그때로
나 기억해요




가사 수정 / 삭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2004~2016 ☊ Gasazip.com All rights reserved.   / E-mail : [email protected]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