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음처럼 (Feat. 모니카 Of 배드키즈)

y군


우리 사랑이 길어져
점점 익숙해진 시간
어쩌면 우릴 지탱하던건
당연한 의무감
내가 준 실망들이
도화선이 돼
우리의 모든걸 박살낸거지
내가 할 수 있는건
우리 기억의 파편들을
혼자서 줍는게 다지

I got a lot of pain
네게 베인 상처들로 가득하네
나는 죄인
우리 헤어짐을
내 탓이라 자책하네
슬픔이네
항상 곁에 있었던 네가
눈을 감으면 선명한데
눈을 뜨면 사라져버려

참 비극이지
사랑이란 감정이
무관심으로 돌아오니깐
차라리 나를 욕하고 때려
그래야 내가 좀 덜 아프니깐
아픔이 싫어서 너를 잊으려고
그러면서 너를 담으려고
내가 점점 미쳐가나봐
너를 잊기가 싫은가봐
난 두 눈을 감어
사진을 보는 듯
선명히 내 기억들이 보여
나 죽은듯이 숨을 죽이고
니가 다시 뒤를 보기를
계속 기다려
너한테 소리쳐도
너는 들은체도 안하는데
내가 발버둥을 쳐도
니 세상에서
이제 나란 사람은 없잖아

얼음처럼 변해버린 니 모습
나는 알고 있었어
나 알고 있었어
불꽃처럼 타오르던 사랑
영원할것 같았던
우리의 순간들
먼지처럼 모두 사라져
이제 나홀로 눈물을 떨구네

난 지금 위험해 날이 섰지
다들 웃는게 보기 싫은건지
내 주변 사람 모두에게 난
더 깊은 상처를 내
나도 알고있어
내가 많이 변했지
잘 웃던 내가 독이 서렸지
니가 떠난 뒤에
어긋나고 뒤틀려서
무너지고 있지

사방에 벽
내가 나를 가둬
내게 위로는 사치
나는 숨을 죽여
캄캄한 방 움직이는 초침
시간이 약이니까
난 그저 고개 숙이고 울고있어
언젠간 다 지나쳐 갈테니깐
생각들이 넘쳐
사진을 찍은 듯
선명한 추억들을 넘겨
길을 걷듯이 과거를 훑고
한숨 쉬듯 내뱉어
내 잘못들의 나열
우리가 사랑할 때
내 반은 너라고 믿었는데
니가 떠나고 나서
난 깨달았어
니가 나의 전부였네

얼음처럼 변해버린 니 모습
나는 알고 있었어
나 알고 있었어
불꽃처럼 타오르던 사랑
영원할것 같았던
우리의 순간들
먼지처럼 모두 사라져
이제 나홀로 눈물을 떨구네

어디부터 잘 못 됐을까
내가 너한테 부족했을까
언제부터 어긋났을까
다시 돌릴 순 없는걸까
나를 향한 두 귀를 막고
두 눈을 감아도 돼
구차한 날 모질게 대하고
나를 없는 듯 대해도 돼

난 너만 있으면 돼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이다빈 둘이서 (feat. 모니카 Of 배드키즈 & 안나)  
이다빈 둘이서 (Feat. 모니카 of 배드키즈, 안나)*  
배드키즈(모니 배드키즈(모니카, 지나) - 아버지  
모니카 (배드키즈) 조금만 조금만(다 잘될 거야 OST)  
모니카 (배드키즈) 조금만 조금만  
모니카 (배드키즈) 기억상실 (거미)  
모니카 (배드키즈) 기억상실 (오즈의 마법사 도로시)  
모니카(배드키즈)? 조금만 조금만  
모니카(배드키즈) 조금만 조금만  
배드키즈(모니카, 지나) 아버지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