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아마도 그건

크러쉬 & 로꼬

아마도 그건 사랑이었을거야 희미하게 떠오르는 기억이
이제야 그 마음을 알아버렸네 그대 눈에 비친 나의 모습을

차가운 내 맘에 남은 너의 뒷모습
열린 문틈으로 넌 내게 다가올 것 같아
한참을 멍하니 바라보다 아침햇살에 눈을 뜨고 말았네

사랑 그것은 엇갈린 너와 나의 시간들
스산한 바람처럼 지나쳐갔네
사랑 그것은 알 수 없는 너의 그리움
남아있는 나의 깊은 미련들

사실 그때도 알고 있었던
그 터질듯한 감정 난 아직 까지도
이 손가락 끝이 찌릿할만큼 못 잊었어
결국엔 입을 떼지 못 했지 단 한 마디도
니가 오는 길을 알고 있기에 일부로 엇갈린 길을 따라서 걷던 발 넌 아마 몰랐겠지
다행이야 내가 본 게 뒷 모습이어서
그게 기억되는 너의 마지막 모습이어서

차가운 내 맘에 남은 너의 뒷모습
열린 문틈으로 넌 내게 다가올 것 같아
한참을 멍하니 바라보다 아침햇살에 눈을 뜨고 말았네
사랑 그것은 엇갈린 너와 나의 시간들
스산한 바람처럼 지나쳐갔네
사랑 그것은 알 수 없는 너의 그리움
남아있는 나의 깊은 미련들

다시 올 수 없는 시간들




가사 수정 / 삭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2004~2016 ☊ Gasazip.com All rights reserved.   / E-mail : [email protected]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