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같은 밤이면


얼마나 그댈 그리워하는지 몰라
더 이상 외로움
난 견딜 수 없고
언제나 어두운 밤이
찾아 올 때면
살며시 그대 이름 부르곤 했어

기나긴 기다림 속에 지쳐도
그대 외롭다고 눈물 짓지마
언젠가 그대의 두 손을 잡고서
함께 걸어 갈테야

오늘 같은 밤이면
그대를 나의 품에 가득 안고서
멈춰진 시간 속에
그대와 영원토록 머물고 싶어

기나긴 기다림 속에 지쳐도
그대 외롭다고 눈물 짓지마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박정운 오늘 같은 밤이면  
Click-B 오늘 같은 밤이면  
Various Artists 오늘 같은 밤이면  
임세준 & 벤 오늘 같은 밤이면  
김범수 오늘 같은 밤이면  
피피케이 오늘 같은 밤이면  
먼데이 키즈 오늘 같은 밤이면  
클럼지 오늘 같은 밤이면  
임세준, 벤/임세준, 벤 오늘 같은 밤이면  
인순이 오늘 같은 밤이면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