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지막사랑 (원곡가수 박기영)

고유진


감기가
언젠간 낫듯이

열이 나면
언젠간 식듯이

감기처럼 춥고
열이 나는 내가

언젠간
나을 거라 믿는다

추운 겨울이
지나가듯

장맛비도
항상 끝이 있듯

내 가슴에 부는
추운 비바람도

언젠간
끝날 걸 믿는다

얼마나
아프고 아파야 끝이 날까

얼마나 힘들고
얼마나 울어야

내가 다시 웃을 수 있을까
지나간다

영원할 것 같던
사랑이

이렇게 갑자기
끝났듯이

영원할 것 같은
이 짙은 어둠도

언젠간
그렇게 끝난다

얼마나
아프고 아파야 끝이 날까

얼마나 힘들고
얼마나 울어야

내가 다시
웃을 수 있을까

지나간다
이 시간은 분명히 끝이 난다

내 자신을 달래며
하루하루 버티며 꿈꾼다

이 고통의 끝을

그 믿음이 없이
버틸 수 없어

그 희망이 없었으면
난 벌써

쓰러졌을 거야
무너졌을 거야

그 희망 하나로
난 버틴 거야

(지나간다
이 고통은 분명히 끝이 난다)

내 자신을 달래며
하루하루 버티며 꿈꾼다

이 고통의 끝을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동감 OST 박기영-마지막사랑  
마지막사랑 현봉  
이신우 마지막사랑  
권용욱 마지막사랑  
오선녀 마지막사랑  
강세윤 마지막사랑  
박기영 마지막사랑  
김정연 마지막사랑  
박기영 마지막사랑  
손예진 마지막사랑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