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24일 후...

테이크 (Take)


늦은 밤에 울리는 전화벨 긴잠이 달아났어

흐느끼며 흘리는 니 목소리 슬프게 다가와서

뭐가 그리 슬프니

또 이렇게 숨도 못쉬게 할만큼

왜 자꾸 울기만 하니 바보같이

어떤 사람이 널 아프게 하니

아무 말도 하지마 나는 충분하니까

그저 아무 말 없이 또 이렇게 떠나

혼자 남을 걸 알아

모두 내 몫이라고 수없이 다짐했나

그렇게라도 잊게 해줄래

난 술에 취해 있는 네게가

너의 옆에서 어깨 감싸 안으면서

나 지난 추억이 자꾸 떠올라 힘들어

한숨 만이 유일한 내 위로일 뿐이야

잘 잊고 잘 살았는데 왜 이래

너무 초라해져 지금 난 그저

아무 말도 하지마 나는 충분하니까

그저 아무말 없이 또 이렇게 떠나

혼자 남을 걸 알아

모두 내 몫이라고 수없이 다짐했나

그렇게라도 잊게 해줄래

그냥 잊혀져간 채로 이대로 날 버려도

시간이 가면 그에게 갈꺼야

어린 아이처럼 숨막히게 나를 조르고 있잖아

날 놓아주겠니

아직 그 자리라면 거기 그대로라면

너의 빈자리 찾아 나 가고도 싶어

하지만 이제 너무 늦은 얘기 인가봐

모든게 낮설어 나 그저 주면 되는데

난 두려워져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테이크 524일 후...  
테이크(TAKE) 524일 후...  
한마디 테이크  
서태지 테이크 파이브 (TAKE FIVE)  
서태지 테이크 파이브 (TAKE FIVE)  
테이크(Take) 다시 만나도  
Take(테이크) 한마디  
테이크 (Take) 나비무덤 (Inst.)  
테이크 (Take) 나비무덤  
테이크 (Take) 다시 만나도 (Acoustic Ver.)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