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는 울



폭풍같은
하루가 또 지나가고
혼자 남아
이렇게
쓰디쓴 술한잔에
또 털어낸다
어차피
한번은 살다갈 인생
후회는 없다
미련도
남길 것도 없어
남자는 울지 않는다
커다란 운명이 나를 막아도
가슴에 내 눈물 채워도
난 멈추지는 않아
이 길 끝까지
저 거치른 바람아 불어라~
내 타는 가슴속 까지
시린 기억도 세월의 흔적들도
하나도 남지않게
저 태양이 나를 비추는 날
난 다시 일어설테니
이 삶이
다하는 그 날까지
거치른 이 거리를
난 달려간다

간주중~~

다가온 운명이
나를 막아도
내 삶에
눈물은 없는것
난 아픔조차 없는
남자이니까
저 거치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달이  
FONKY (퐁키) (Feat. 설운도)  
이젠 그랬으면 좋겠네  
미친게 아니라구요  
미친게 아니라구요 (Feat.  
그대  
 
선우혜경  
김동희  
엄태경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