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니

이미자
앨범 : 젊은시절 나의 노래


언니 - 이미자
가는 줄 모르게 세월이 갔소
오는 줄 모르게 황혼이 왔소
동생들 위해서 한평생 바친 이몸
이대로 속절없이 끝나버려도
한이야 없다지만
가을밤 낙엽 소리 야속합니다
간주중
사랑도 모르고 세월이 갔소
지는 줄 모르게 주름이 갔소
슬픔을 참으며 한평생 바친 이몸
한없이 가슴이야 아프다 해도
한없이 가는 세월
가을밤 피리 소리 야속합니다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빅마마 언니  
장영주 언니  
9와 숫자들 언니  
Weeekly 언니  
박미영 언니  
언니 Sometime  
언니 어부바 A BU BA  
언니 강남 누  
? 이미자 - 아씨  
경음악 빙점(이미자)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