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에게

송이


우리가 처음 만났던 작은 교회

그땐 그곳이 그리 커 보였는데

작아 진 게 이곳인지 나의 몸이 커버린 건지

너도 이곳처럼 달라졌겠지

무엇 때문에 다시 돌아올 수 없니

누구 때문에 그렇게 아프니

우리 함께 찬양하며 울고 웃던 그때 그 추억들을

너도 이제 다시 그리워하길

주님이 당한 그 많은 핍박은

주님이 쏟은 그 많은 피들은

주님의 널 향한 사랑이란 걸

잊지 말기를 기도해

우리가 함께 늘 기도하던 그곳

니가 흘린 눈물 그 많은 땀들이

커져버린 너의 몸과 맘속에도 여전히 남아

너도 이제 다시 그리워하길

주님이 당한 그 많은 핍박은

주님이 쏟은 그 많은 피들은

주님의 널 향한 사랑이란 걸

잊지 말기를 기도해

너는 매일 너의 모습이 너무 부끄러워서

주님 낯을 피해 숨어보지만

주님 매일 지금 너의 모습 그대로

돌아와 주기를 기다리는데

주님이 당한 그 많은 핍박은

주님이 쏟은 그 많은 피들은

주님의 널 향한 사랑이란 걸

잊지 말기를 우리 기도해

주님이 당한 그 많은 채찍질

주님이 받은 그 많은 비난은

주님의 널 향한 사랑이란 걸

잊지 말기를 우리 기도해

잊지 말기를 기도해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안상수 친구에게  
이선희 친구에게  
안상수 친구에게  
이선희 친구에게  
김종국 친구에게  
김종국 친구에게  
임지훈 친구에게  
강수지 친구에게  
안치환 친구에게  
고한우 친구에게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