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헤어진 두사람 (Feat. 태인)

³ª¸o¶oÆйи®

참 어이가 없어
니가 나에게 니가 어떻게
그럴 수가 있는지 다신 그러지마
우리 가끔 생각했던 미래 말고
이제 갈 때까지 가지 말고
애원했어 no way 잘못했어 no way
사랑하나 못하는 놈
언제까지라도 사랑한다고
your love
이젠 사랑 따윈 필요 없다고
oh no
그래 비참하게 내 마음을 내팽개치고
또 술로 죽을 만큼 너를 채워 다시
Member listen up 내 맘이 아픈걸
이렇게 버리면 넌 나뻐
누구보다 사랑은 난 더 깊어
그러니까 다시 한번 생각해줘
one day
사랑하는 니가 또 볼 수 없으니까
가슴 아픈 내가 또 살 수 없으니까
지금부터 너란 사람 없게
두 번 다시 이런 사랑 없게
내가 미쳐버릴 만큼
니가 너무 미웠어
니가 너무 미웠어
정말 지긋지긋하게
소리쳐도 몰랐어
그래 나는 몰랐어
이젠 숨이 막혀 나도
살 수 조차 없다고
죽을 것만 같았어
제발 사랑했던 기억
모두 가져가
내가 떠나가 줄게
내가 어떻게든
떠나가지 못하게 널 잡아
미쳐버린 내 심장에 너를 끌어안아
사랑이란 비참함에 나를 때리고
나는 미련앞에 주저앉아 숨을 거두고
그만했어 니가 했어 우리 다 끝났어
사랑했어 도망갔어 그래 필요 없어
하루 종일 숨이 막혀 죽을 것만 같아
그래 미치도록 니가 싫어 질것 같아
심각하게 썩어버린 내 사랑을 꺼내
주변사람 아무것도 꺼내지를 못해
헤어져라 떠나가라 그런 뻔한 말만
사랑이라 지나간다
너무 뻔한 그 말
이젠
집에 돌아갈래 그만 됐어
이젠
돌아가지 못해 미치겠어
하루 종일 니 맘에서 살길 원해
그렇지만 너는 다른 사람을 원해
내가 미쳐버릴 만큼
니가 너무 미웠어
니가 너무 미웠어
정말 지긋지긋하게
소리쳐도 몰랐어
그래 나는 몰랐어
이젠 숨이 막혀 나도
살 수 조차 없다고
죽을 것만 같았어
제발 사랑했던 기억
모두 가져가
내가 떠나가 줄게
이미 떠난 그 사람
다신 못 올 그 사람
이제는 남이 된 두 사람
어쩌면 운명처럼 만나지겠죠
그 때 가선 모른척해요
버릇처럼 예전처럼 뭘 해도 born
니가 생각처럼 끝이 안나
지우려 phone
니가 생각했던 사랑만을
주고싶은 걸 listen
다른 사람처럼 니가 변해버린 걸
아무것도 없는 내가
생각지도 마라
나 없이도 행복하니
붙잡지도 마라
그렇지만 나 좀 살자
뚫린 가슴 막게
하루지만 내가 너를
잡을 수가 있게
돌아와 줄래
내가 미쳐버릴 만큼
니가 너무 미웠어
니가 너무 미웠어
정말 지긋지긋하게
소리쳐도 몰랐어
그래 나는 몰랐어
이젠 숨이 막혀 나도
살 수 조차 없다고
죽을 것만 같았어
제발 사랑했던 기억
모두 가져가
내가 떠나가 줄게
바람처럼 슬퍼 울고
난 하룰 맴돈다




가사 수정 / 삭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2004~2019 ☊ Gasazip.com All rights reserved.   / 퍼니즈 쇼핑 / E-mail : [email protected]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