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지란지교

라온

노을 가득 고인 길 가에
너와 단 둘이 손을 잡고
도란도란 거리며 걷던
소중한 날의 기억

이제 잠시 우리 헤어져
서로 다른 길 찾아 가도
슬퍼하지마 내 친구야
언제라도 우린 다시 만날 테니

저기 먼 하늘의 별빛 떨어질때
두 손 곱게 모아 널 위해 기도할게
너와 함께했던 많은 시간들이
참 행복했었다고 말해 줄 거야

가끔 견딜수 없을 만큼
네가 보고 싶어서 울때
위로해줄래 내 친구야
한밤중이라도 놀라지 말아줘

저기 먼 하늘의 별빛 떨어질때
두 손 곱게 모아 널 위해 기도할게
너와 함께했던 많은 시간들이
참 행복했었다고 말해 줄 거야

마치 샛별처럼 맑은 눈을 가진
널 좋아한다고 널 닮아가겠다고

너와 함께했던 많은 시간들이
참 행복했었다고 말해 줄 거야
참 행복했었다고 말해 줄 거야




가사 수정 / 삭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2004~2016 ☊ Gasazip.com All rights reserved.   / E-mail : [email protected]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