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장난감 병정

박강성 

언제나 넌 내 창에 기대어
촛점없는 그 눈빛으로
아무말 없이 아무 의미도 없이
저 먼 하늘만 바라보는데
사랑이 이토록 깊은 줄 몰랐어
어설픈 내 몸짓때문에
나는 너에게 어떤 의미가 되리
지워지지 않는 의미가 되리

사랑할 수 없어 아픈 기억때문에
이렇게 눈물 흘리며 돌아서네~
움직일 수 없어 이젠 느낄 수 없어
내 잊혀져갈 기억이기에

사랑이 이토록 깊은 줄 몰랐어
어설픈 내 몸짓 때문에
나는 너에게 어떤 의미가 되리
지워지지 않는 의미가 되리

사랑할 수 없어 아픈 기억때문에
이렇게 눈물 흘리며 돌아서네
움직일 수 없어 이젠 느낄 수 없어
내 잊혀져갈 기억이기에

사랑이 이토록 깊은 줄 몰랐어
어설픈 내 몸짓 때문에
나는 너에게 어떤 의미가 되리
지워지지 않는 의미가 되리

나는 너에게 어떤 의미가 되리
지워지지 않는 의미가 되리




가사 수정 / 삭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2004~2016 ☊ Gasazip.com All rights reserved.   / E-mail : [email protected]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