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Can`t Do Nothing

B.O.

놀랐어 너의 연락 받고서
네 목소리는 하나 변한 게 없어
한참 동안 뭐라 할지 몰라서
아무 말없이 웃고 말았어
후 멍하니 앉아 있다가
왜 이제 와서야 내게 이러는 걸까
후 너를 붙잡았던 날
아무 말 없이 돌아서 버린 네가
널 만나러 가기 전
다시 못 볼 줄 알았던
네 얼굴에 떠오르는
우리의 추억도
Can't do nothing can't do nothing
아무것도 할 수가 없어
Can't do nothing can't do nothing
아무것도 할 수가 없어
Can't do nothing can't do nothing
아무것도 할 수가 없어
어떻게 대답해야 될지 몰랐어
잘 지내냔 말에
그래서 대답 안 했어
용건이나 말해
별 주제 없이 흘러갔던
짧은 대화를
이어가고 싶진 않았어
이 통화가 마지막이길 바랬어
그냥 지나가버린 과거야 넌
안 했어 헤어지고 나서
네 생각 한 번도
사실 생각도 잘 안 나
너랑 뭘 했는지
내가 헤어지자는 말을
너한테 뱉은지
벌써 삼 년쯤 됐나 봐
세상 제일 나쁜 놈
신경 쓰고 싶지 않았어
네 맘이 아픈 건
되게 홀가분했어
너랑은 다르게 잠도 잘 잤어
근데 너랑 비슷해져 버린 내 말투
지우느라 좀 걸렸었지
그런 거 빼면 뭐
나쁘지 않았는데 지금 내 기분이 좀
이상해 멍 때리는 거 말고 아무것도
할 수가 없어
이런 적 없었지 한 번도
예전처럼 널 만날 수 있을까
많이 보고 싶지만
이러면 안 될 것 같아
그땐 왜 그랬을까
아무것도 아니었던 일로 매일
널 만나러 가기 전
다시 못 볼 줄 알았던
네 얼굴에 떠오르는 우리의 추억도
Can't do nothing can't do nothing
아무것도 할 수가 없어
Can't do nothing can't do nothing
아무것도 할 수가 없어
Can't do nothing can't do nothing
아무것도 난 할 수가 없어
너와 발을 맞춰
걸어가는 것도 마지막
우산을 같이 쓰는 것도 이젠 마지막
더 잘해줄 테니
제발 그렇게 가지 마
너와 발을 맞춰
걸어가는 것도 마지막
우산을 같이 쓰는 것도 이젠 마지막
더 잘해줄 테니
제발 그렇게 가지 마
네가 듣지 못하게
작게 말해 나지막이




가사 수정 / 삭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2004~2016 ☊ Gasazip.com All rights reserved.   / E-mail : [email protected]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