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꽃이 진다(후궁-제왕의 첩 Ver.)

서영은

넌 웃고 있었다
나의 곁에서
햇살처럼 빛났다
난 굳게 믿었다
너와 함께 한 봄날이
날 영원히 꽃 피워 줄 거라
꽃이 진다
바람결에 흩어져 간다
피처럼 붉은 열매를 맺고
시든 꽃은 떨어져 간다
사랑했다
미치도록 사랑했었다
하지만 널 지운다
모두 버린다
내 가슴 가득히 멍이 들어도
끝내 너를
묻은 채 살아간다 영영
꽃이 진다
바람결에 흩어져 간다
피처럼 붉은 열매를 맺고
시든 꽃은 떨어져 간다
사랑했다
미치도록 사랑했었다
하지만 널 지운다
모두 버린다
찢겨져 버린 가슴도
밤새 흐른 눈물도
그렇게 굳어 간다
사랑했다
미치도록 사랑했었다
하지만 널 지운다
모두 버린다




가사 수정 / 삭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2004~2016 ☊ Gasazip.com All rights reserved.   / E-mail : [email protected]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