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추억의 책장을 넘기면 (아 네모네 몬드리안)

홍주찬

가물거리는
추억의 책장을 넘기면
끝내 이루지 못한
아쉬움과 초라한 속죄가

옛 이야기처럼
뿌연 창틀의 먼지처럼
가슴에 쌓이네
이젠 멀어진
그대 미소처럼

비바람이 없어도
봄은 오고 여름은 가고
그대여 눈물이 없어도
꽃은 피고 낙엽은 지네

내 남은 그리움
세월에 띄우고
잠이 드네
꿈을 꾸네

비바람이 없어도
봄은 오고 여름은 가고
그대여 눈물이 없어도
꽃은 피고 낙엽은 지네

내 남은 그리움
세월에 띄우고
잠이 드네
꿈을 꾸네
잠이 드네
꿈을 꾸네




가사 수정 / 삭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2004~2016 ☊ Gasazip.com All rights reserved.   / E-mail : [email protected]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