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Golden Lady(feat. 현아)

임정희

너 없이 어떻게 살아가냐고 바보 같은 질문 말아
나는 알아 너 같은 남자는 널려 있단 걸

너 같은 남자가 아니더라도 전화 한 통에 달려올
그런 남자 나만 기다리는 남자는 많아

벌써 그 사람의 자동차 소리가 들려
이젠 내 집에서 좀 나가주겠니?
아예 없던 것처럼

* Hey,  I'm a golden lady 구차하게 왜 이래
내 내 내 내가 말로 해야만 알겠니
Hey,  I'm a golden lady 불쌍한 My Baby
빼 빼 빼 이젠 발을 빼줘야 할 때야

**야~ 이 집도 내가 산 거야 이 차도 내가 산 거야 난 이런 여자
야~ 날 위해 살아온 거야 그래서 소중한 거야

열쇠는 놓고 가 항상 놔두던 현관 입구 바구니에
안 보이게 괜히 숨겨 갈 생각 하지 말고

니 옷은 챙겨줘 남기지 말고 내가 선물한 옷들도
그냥 줄게 남김없이 싹 다 가지고 가줘

걸리적 거리니까 옆으로 비켜주겠니
이젠 현관에서 퇴장해 주겠니?
아예 없던 것처럼

* 반복

불쌍한 척 애교 좀 떨지마
지루한 너의 유먼 이젠 내겐 철 지난 옷과 같애
몇 번을 또 말해야만 알아듣고 내 앞에서 꺼지겠어? 이젠 안돼
나지막히 얘기할 때 나를 떠나줘
마지막이 아름답게 말을 말아 더

지긋지긋한 너의 어리광
차비라도 달라고? 나 참 어이가
없어 Good bye!

* 반복

** 반복




가사 수정 / 삭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2004~2016 ☊ Gasazip.com All rights reserved.   / E-mail : [email protected]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