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조각보

제인(Jane),이기찬

예쁠 줄 알았어
소소한 의미의 순간들
버릴 수가 없어서
붙이고 이어간 조각들
내려 놓지 못한 채
갇혀 버린 가여운 미련
한 조각씩 주워 담으며
홀로 이어간 사랑
이렇게 끝날 사랑을
어쩌다 우리는 서로 만나
같은 순간을 포개어
사랑하다 그리워 하고
더 살아가는 동안에
내가




가사 수정 / 삭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2004~2016 ☊ Gasazip.com All rights reserved.   / E-mail : [email protected]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