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리의시인들



엄마 나 학교가따 올께. 어 그래 잘 갔다오구
깡패조심하고 차 조심해

오늘도 아침 일찍 학교 가려고 일어나,
엄마가 시킨대로 큰길로 걸어갈래다,
나도 이젠 다 컸잖아? 수염도 나기 시작하니까…?
괜히 멋있을꺼 같아 골목길로 갔잖아.
새벽공기가 한층 내 마음을 들뜨게 해주자,
난 흥얼거렸다.( me killa, take one for the money! )
혹시 바닥에 담배꽁초라도 있나 없나 보다가, 갑자기 느낌이 안 좋
아서 앞을 살펴보니까
왠 험상궂게 생긴 세 사람이 나한테 다가오잖아..?
혹시 이들이 소문으로만 듣던 " 거리의 시인들…?"
아니나 다를까, 나의 걱정은 현실이 되고 말았다.
그중의 머리긴 사람이 나에게 뚜벅뚜벅 걸어와… "야!야!"
난 그저 아무 생각없이 겁이나, 도망갈까 말까하고
고민을 하다가
어느샌가 그들은 이미 내 앞에 다가와

나한테 은근히 겁나는 목소리로 물어보잖아
그들이 말하길...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
너 이리와봐! ( 왜요? )
돈있냐? ( 없어요. )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너 까불래? ( 아니요. )
맞을래? ( 싫어요! )

어제밤도 나는 애들과 술마시고
놀다가 춤추고 여자 꼬시다보니까 시간이 금방 흘러가
해가 뜨는걸 감상하면서 담배 한대 피다가
애들하고 쭈그려앉아서 폼 좀잡고 있는데..
저 멀리 새벽안개와 담배연기 사이로
중학생인가 고등학생인가 어색해보이는 꼬마가
지가 뭔데 교복바지를 힙합으로 꼬억 걸치고
겁도 없이 우리구역을 지나가는 거잖아..?(왜 지나가)
그래서 신교가 불렀어.

야!야!야!야!

너 교복이 그게 뭐야? 또 복장은 그
게 뭐야…?학생이면 학생답게 하고 다닐 것이지…
너 똑바로 안걸어? 에이, 더이상 못참겠다, 그래서…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
너 이리와봐! ( 왜요? )
돈있냐? ( 없어요. )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
너 까불래? ( 아니요. )
맞을래? ( 싫어요! ) 그래?

우악~ 퍼퍼퍼벅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
너 이리와봐! ( 네 )
돈있냐? ( 있어요.)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
너 까불래? ( 아니요.)
맞을래? ( 안 그럴께요.)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
너 이리 와 봐! ( 예. )
돈 있냐? ( 네. 있어요. )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
너 까불래? ( 죄송합니다. )
맞을래? ( 한 번만 봐주세요… )

요즘 우리 학원가 주위에 자칭 " 거리의 시인들 " 이라
불리는 불량집단 출몰한단 소문도는데
이것들 오늘 겁도없이 멍청한놈 돈 뺏었다나?
내 교무주임 28년경력 이런 놈들 놔둘수 없다!
자! 정의봉 나간다. 받아라! 반항할생각 말아라.
요즘 애들 영악해 손찌검 제대로 못하는데 몸 좀 풀어볼까?

내가 사실 이 아이를 때릴려고 때린게 아니라, 이 녀석이 건방지게
침을 뱉고 가길래
그냥 충고 몇마디 할려고 했었던 것 뿐인데
아, 얘가 자꾸자꾸 불러도 안오더라…
이게 지혼자 겁먹고 도망을 가다가 자빠진걸 가지고
내가 때렸다 했나본데 그러면 내가 조금 곤란하지…
당신 자꾸 이런 식으로 일처리를 하면 안돼지.

아~ 정말 이런 식으로 바쁜 사람 붙잡아놓기요?(안되지~)
나의 입장도 좀 생각해줘야 될꺼아니요?(그러치)
아~~ 이 사람 참 답답한 양반이네…? 내가 당신 누군지 알고나 있는
거요?
내가 이래뵈도…아, 이거 참… 내입으로 말해야 되나?
내가 아는 분이 금뺏지 달고있소. 금뺏지. 그런 나에게 이런식으로
하면 안돼지…
아~~ 이름은 말할수 없고…
그저 내가 잘못이 있다면…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
너 나 아냐? ( 알아요! )
내가 때렸냐? ( 때렸잖아요! )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
너 왜 그래? ( 뭘요? )
자꾸 거짓말할래? (거짓말 나 안 해요. )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
너 나 아냐? ( 알아요! )
내가 때렸냐? ( 이 형 때렸어요. )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
너 왜 그래? ( 왜 그러긴요. )
자꾸 거짓말 할래? (나 거짓말... )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
너 나 아냐? 내가 널 때렸냐? ( 아니요... )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
너 왜 그래? 자꾸 거짓말 할래?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
너 나 아냐? ( 아 그게 아니구요. )
내가 때렸냐구? ( 안 때렸어요. )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야 !
너 왜 그래? 자꾸 거짓말 할래?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클론 빙 빙 빙  
CLON 빙 빙 빙  
CLON 빙 빙 빙  
이재민 빙 빙  
거리의시인들  
거리의 시인들  
DJ 처리  
거리의 시인들  
거리의시인들  
거리의시인들 착한늑대와나쁜돼지새끼3마리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