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그때의 나, 그때의 우리

어반 자카파(Urban Zakapa)

그때의 나 그때의 우리
참 어리석고 어렸지
그때의 우리 아무것도 아닌 일에
다투던 초라할 무렵에 기억

달 밝은 날에 하늘을 보면
우리 상처들이 떠 있고
밤 또 늦은 밤에 거릴 거닐면
그때의 추억이 선명하게 따라와

네가 그립거나 보고프거나
그런 쉬운 감정이 아니야

난 그때의 우리가 세상에
우리밖에 없었던 그때가 그리울 뿐

그때의 우리 소홀함과 편안함
그 안에서 부서질 듯 아파했던

달 밝은 날에 하늘을 보면
우리 상처들이 떠 있고
밤 또 늦은 밤에 거릴 거닐면
그때의 추억이 선명하게 따라와

네가 그립거나 보고프거나
그런 쉬운 감정이 아니야

난 그때의 우리가 세상에
우리밖에 없었던 그때가 그리워
다시 그 시간으로 돌아가고픈
가벼운 순간의 감정이 아냐

난 그때의 우리가 너와 내가
이 세상 전부였던 그때가 그리울 뿐

그때의 나 그때의 우리




가사 수정 / 삭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2004~2016 ☊ Gasazip.com All rights reserved.   / E-mail : [email protected]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