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꿈에

박정현, 이민관

어떤 말을 해야 하는지
난 너무 가슴이 떨려서
우리 옛날 그대로의
모습으로 만나고 있네요
이건 꿈인 걸 알지만
지금 이대로 깨지 않고서
영원히 잠 잘 수 있다면
날 안아 주네요 예전 모습처럼
그 동안 힘들었지
나를 보며 위로하네요
내 손을 잡네요
지친 맘 이젠 쉬라며
지금도 그대 손은
그때처럼 따뜻하네요
혹시 이게 꿈이란 걸
그대가 알게 하진 않을 거야
내가 정말 잘 할거야
그대 다른 생각 못하도록
그대 이젠 가지 마요
그냥 여기서 나와 있어줘요
나도 깨지 않을 게요
이젠 보내지 않을 거예요
계속 나를 안아 주세요
예전 모습처럼
그 동안 힘들었지
나를 보며 위로하네요
내 손을 잡네요
지친 맘 이젠 쉬라며
지금도 그대 손은
그때처럼 따뜻하네요
대답해줘요 그대도
나를 나만큼 그리워했다고
바보같이 즐거워만 하는
날 보며
날 보면
안쓰런 미소로
슬픈 미소로
이제 나 먼저 갈게
미안한 듯 얘길 하네요
나처럼 그대도
그대도
알고 있었군요
꿈이라는걸
그래도 고마워요
이렇게라도 만나줘서
날 안아 주네요 작별인사라며
나 웃어 줄게요
이렇게 보내긴 싫은데
뒤돌아 서네요 다시 그 때처럼
나 잠 깨고 나면
또 다시 혼자 있겠네요
저 멀리 가네요 이젠 익숙하죠
나 이제 울게요
또 다시 보내기 싫은데
보이지 않아요
이제 다시 눈을 떴는데
가슴이 많이 시리네요
고마워요
사랑해요
난 괜찮아요 다신 오지 말아요




가사 수정 / 삭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2004~2016 ☊ Gasazip.com All rights reserved.   / E-mail : [email protected]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