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림지 (Limzy)

오늘도 넌 왔다 가 내 맘에
불이 나네 뜨거워 babe
모르고도 아는 척 알고도 모른 척
우리 둘만의 세계
그 안에서의 duet play 에
매일 all day 반해
따르겠어 yes sir

삐뚤빼뚤 앞이 안 보여도
너의 손 잡으면
필요 없고 지도나 네비게이션
그러니 지금 당장 나에게 와서
손 내밀어줘 my baby
이제 눈을 떠

넌 왜 내 품에 안겨
향기를 남기고 간건지
왜 내 곁에 와서 속삭인건지
혼자해 매일 네게 해줬던 팔 베개
아무도 내주지 못해
세게 박힌 너의 숨 때문에

오늘도 난 빌어봐
네가 내 꿈에 나오게 다가와 babe
그리고 너 말해줘 꿈이 아니라고
둘이 간만에 취해
매일 하던 우리의 play 해
밤이 가지 않길 손 꽉 잡아

삐뚤빼뚤 앞이 안 보여도
너의 손 잡으면
필요 없고 지도나 네비게이션
그러니 지금 당장 나에게 와서
손 내밀어줘 my baby
이제 눈을 떠

넌 왜 내 품에 안겨
향기를 남기고 간건지
왜 내 곁에 와서 속삭인건지
혼자해 매일 네게 해줬던 팔 베개
아무도 내주지 못해
세게 박힌 너의 숨 때문에

아마도 너 울고 있는지
모두가 다 우산을 써
이 비가 그치게 하고 싶어
내 품에 안을 수 있다면
네 곁으로

넌 왜 내 품에 안겨
향기를 남기고 간건지
왜 내 곁에 와서 속삭인건지
혼자해 매일 네게 해줬던 팔 베개
아무도 내주지 못해
세게 박힌 너의 숨 때문에




가사 수정 / 삭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2004~2016 ☊ Gasazip.com All rights reserved.   / E-mail : [email protected]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