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 - 이수영

흑수선 OST



아직은 많이 힘들어요
시간은 아무렇지 않은 듯
차갑게 죽음보다 싸늘하게
지친 가슴속에 머물고

그대를 미워할 수 없는
현실을 냉정히 말해주죠
세상이 다시 날 안아주는 날
이제 다시 없을 것만 같아

나는 그대의 마음에 자라는
아주 여린 나무였어요
이대로 그냥 시들지 않게
그대의 손길만 기다려 왔던거죠

이만큼 빨리 자라나서
그대가 쉴 수 있는 그늘과
소나기 그댈 적실 수 없도록
품에 가득안고 싶었는데

나는 그대의 마음에 자라는
아주 여린 나무였어요
이대로 그냥 시들지 않게
그대의 손길만 기다려 왔던거죠

나는 그대의 마음에 자라는
아주 여린 나무였어요
이대로 그냥 시들지 않게
그대의 손길만 기다렸어요

거짓말이라도 돌아올거라고
바보같은 꿈을 꾸어요
이대로 그냥 시들지 않게
그대의 손길만 기다리고 있어요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이수영 나무 (영화"흑수선"OST)  
이수영 나무 (영화"흑수선"OST)  
Various Artists 나무-이수영  
서정훈 용서 (흑수선 OST)  
서정훈(흑수선 ost) 흑수선 ost 용서  
흑수선 OST 나의 살던 고향  
흑수선 OST You Needed Me - 김범수  
흑수선 OST 내눈물 모아 - 정재형  
흑수선 OST 용서 - 서정훈  
흑수선 OST Knife - 문명진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